부산시는 10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를 4단계로 격상했다.
조회 : 27 회

부산시는 10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를 4단계로 격상했다.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한 데 따른 결정이다.

 

4단계는 오는 22일 자정까지 적용된다.

 

이에 따라 사적 모임은 오후 6시 이전에는 4인, 오후 6시 이후부터는 2인까지 허용된다.

 

행사는 금지되며, 집회는 1인 시위 외 금지된다.

 

대부분의 다중이용 시설은 오후 10시 이후 운영이 제한된다.

 

실내체육시설과 학원, 독서실, 스터디카페, 놀이공원, 워터파크, 오락실, 멀티방, 상점, 마트, 백화점, 카지노, PC방은 오후 10시부터 운영 제한으로 바뀐다.

 

영화관과 공연장에서는 정규공연시설 외에는 공연이 금지되며, 오후 10시부터 운영과 이용이 제한된다.

 

스포츠경기장과 경륜·경정·경마장은 무관중 경기로 변경되며, 박물관·미술관·과학관은 시설면적 6㎡당 1명의 30%까지로 변경된다.

 

종교시설은 수용인원 20%까지 허용된다.

 

현재 개장 중인 부산 시내 7개 해수욕장은 이 기간에 모두 폐장된다.

 

시는 최소 7∼10일이 지나야 방역수칙 강화 효과가 드러날 것으로 보고 있다.

 

세계일보 -이보람 기자 발췌 

출처 : [장선종합복지공동체]

특집기사 |   관련뉴스정보를 볼수 있습니다.
Hot Issue
[미네르바의집]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 ‘희망스케치사업’에 감사하며
  2021년도 자립지원시설 미네르바의 집에서는 입소생활청소년들의 자립을 지원하는 방안으로 직업교육을 통한 자격증 취득 및 취업연계 사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현재 현대삼호중공업, 울산현대미포조선과 연계하여 각 3개월 과정의 직업훈련을 진행 중에 있으며, 전문건설공제조합 기술교육원과 연계하여 10개월 일정의 직업교육을 진행 중에 있습니다.   최근 7월 28일자 현대삼호중공업 기술교육원의 3개월 교육과정을 성실히 마치고 우수한 성적으로 수료한 자랑스러운 입소생활자(상OO/24세/여)가 있어 모든 생활자와 후원자님들과 함께 기쁨을 나누고자 합니다. 현대삼호중공업 사내협력사로 취업이 확정되어 더더욱 축하를 보냅니다. 상OO양은 만기 퇴소를 1년 앞두고 있으므로 금번 직업훈련 및 취업연계 사업이 결실을 맺어 안정적인 소득활동을 통해 경제적 자립을 이루는 기반이 되기를 기대합니다. 우리 청소년들의 건강한 자립을 응원하며 다른 친구들도 좋은 결실이 있기를 기대해 봅니다. 끝으로 현대중공업그룹 1%나눔재단 관계자여러분들과 한국아동복지협회에 감사를 드립니다.